[일본리서치] 아이폰 출시 후 1년, 만족도는 어느 정도?

얼마전 SKT에서 아이폰 도입에 따른 고객 설문조사를 진행하여 화제가 된 바 있다. SKT로서는 사전에 아이폰이 몰고올 긍정적/부정적 상황들을 체크해 보았겠지만, 그럼에도 불구하고 시장 내에는 정말로 많이 팔리지에 대해서 의문을 갖고 있는 사람들이 많다보니 SKT로서도 무척이나 답답했던 모양이다.

설문조사도 크게 홍보하지 않았을 뿐만 아니라 그 결과에 대해서도 일체 공개를 하지 않아서 정확히 알 수는 없겠으나, SKT에서 바라던 쪽으로 결과가 나오지 않은 것이 아닐까 하는 개인적인 추측을 해 본다.

가까운 일본에서는 작년 7월 아이폰 3G가 출시되어 이제 딱 1년이 지났다. 출시 당시에는 판매 부진을 보도하는 기사들이 연일 쏟아져 나왔고, 소프트뱅크에서 다양한 판매 촉진책들을 내 놓으며 3위 사업자로서의 '특단의 조치'를 성공시키기 위해 노력하는 모습을 보여주었다.

데이터 정액요금제 인하와 법인 시장 공략, 기업 차원에서의 이벤트 및 기존 휴대폰 주소록 무료 싱크 프로그램 배포 등에 이어 올 6월말 아이폰 3GS까지 출시하며 지속적인 관심 끌기를 이어오고 있는 중인데...

일본 소프트뱅크에서는 자사 실적 발표 시, 아이폰에 대한 언급을 극도로 자제하고 있어서 구체적인 판매량이나 고객 이용량 정도 등 아이폰 관련 정보를 확인하기 어려운 상황에서, 마침 일본 내 마케팅 전문기업 아이쉐어가 20대~40대 568명을 대상으로 일본 내 아이폰에 대한 의식 조사를 진행한 내용이 있어서 이를 통해 대략적이나마 일본인들이 느끼는 아이폰에 대한 느낌을 살펴보았다.

<조사개요>
- 응답자수:568명
- 조사기간 : 2009년 7월 7일~10일
- 남녀비 : 남성 53.7%, 여성 46.3%
- 연령비 : 20대 35.6%, 30대 29.2%, 40대 35.2%


전체 응답자 568명 중 아이폰을 구매한 사람은 3.7%, 구매는 하지 않았지만 이용해 본 사람은 13.4%로 조사되었고, 모수는 작지만 아이폰을 구매한 사람과 이용해 본 사람 모두 남성이 상대적으로 많았다.

아이폰을 구매한 사람들을 제외하고 이용 경험이 있는 사람들에게 그 감상평을 선택하게 한 결과 '새로운 감각' 47.4%, '굉장하다고 생각함' 38.2% 등이 가장 높게 나와, 발매된지 1년이 지난 지금도 아이폰에 대해서는 참신하다는 ?식이 많이 심어져 있음을 알 수 있었다.

남녀별로는 '새로운 감각' 55.2%, '굉장하다고 생각함' 41.4%, '휴대폰이 아니라고 생각함' 37.9%로 여성쪽에서 참신하다는 인식을 많이 갖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아이폰 비구매자들을 대상으로 '아이폰 단말가격이 얼마까지 내려가면 구입을 고려할 것인가?'를 물어본 결과, '1만엔 이하' 27.8%로 가장 높게 나왔다. 그러나 60%에 가까운 사람들이 '단말가격은 고려 대상이 아니다.'라고 응답하여 아이폰을 구매하는데 있어서 단말가격은 큰 변수는 아니라는 것을 알 수 있었다.

실제로 아이폰을 구매한 사람들의 만족도를 물어본 결과 '만족' 71.4%, '대체로 만족' 19.0%로 조사되어, 90% 이상이 만족하며 이용하고 있음을 확인할 수 있었다. 

Q1. 아이폰을 이용해 본 적이 있는가? (n=568)
구분 전체 남성 여성 20대 30대 40대
응답 비율 응답 비율 응답 비율 응답 비율 응답 비율 응답 비율
이용해 본 적이 있다. 76 13.40% 47 15.40% 29 11.00% 29 14.40% 27 16.30% 20 10.00%
이용해 본 적이 없다. 471 82.90% 242 79.30% 229 87.10% 163 80.70% 134 80.70% 174 87.00%
아이폰을 구매했다. 21 3.70% 16 5.20% 5 1.90% 10 5.00% 5 3.00% 6 3.00%


Q2. [구매하지는 않았지만 이용해 본 사람들] 아이폰을 이용해 본 소감은 어떠한가? (n=76)
구분 전체 남성 여성 20대 30대 40대
응답 비율 응답 비율 응답 비율 응답 비율 응답 비율 응답 비율
새로운 감각 36 47.40% 20 42.60% 16 55.20% 14 48.30% 13 48.10% 9 45.00%
굉장하다고 생각한다. 29 38.20% 17 36.20% 12 41.40% 11 37.90% 12 44.40% 6 30.00%
좀더 저렴했으면.. 26 34.20% 18 38.30% 8 27.60% 13 44.80% 6 22.20% 7 35.00%
휴대폰이 아니라고 생각함 20 26.30% 9 19.10% 11 37.90% 11 37.90% 3 11.10% 6 30.00%
장난감 같다. 18 23.70% 8 17.00% 10 34.50% 7 24.10% 7 25.90% 4 20.00%
두근거렸다. 17 22.40% 10 21.30% 7 24.10% 8 27.60% 6 22.20% 3 15.00%
일본 제조사에 기대한다. 15 19.70% 12 25.50% 3 10.30% 6 20.70% 4 14.80% 5 25.00%
쉽게 깨질것 같다. 10 13.20% 4 8.50% 6 20.70% 5 17.20% 2 7.40% 3 15.00%
이용이 어려울 것 같다. 6 7.90% 2 4.30% 4 13.80% 4 13.80% 1 3.70% 1 5.00%
기타 11 14.50% 7 14.90% 4 13.80% 3 10.30% 4 14.80% 4 20.00%


Q3. [구매하지 않은 사람들] 아이폰 단말가격이 얼마까지 내려가면 구입을 고려할 것인가? (n=547)
구분 전체 남성 여성 20대 30대 40대
응답 비율 응답 비율 응답 비율 응답 비율 응답 비율 응답 비율
1만엔 이하 152 27.80% 80 27.70% 72 27.90% 53 27.60% 43 26.70% 56 28.90%
2만엔 이하 62 11.30% 37 12.80% 25 9.70% 21 10.90% 14 8.70% 27 13.90%
3만엔 이하 10 1.80% 6 2.10% 4 1.60% 3 1.60% 3 1.90% 4 2.10%
단말가격은 고려 대상이 아니다. 323 59.00% 166 57.40% 157 60.90% 115 59.90% 101 62.70% 107 55.20%


Q4. [구매한 사람들] 아이폰을 구매한 것에 대한 만족도는? (n=21)
구분 전체 남성 여성 20대 30대 40대
응답 비율 응답 비율 응답 비율 응답 비율 응답 비율 응답 비율
만족 15 71.40% 12 75.00% 3 60.00% 6 60.00% 3 60.00% 6 100.00%
대체로 만족 4 19.00% 2 12.50% 2 40.00% 3 30.00% 1 20.00% 0 0.00%
약간 불만족 1 4.80% 1 6.30% 0 0.00% 1 10.00% 0 0.00% 0 0.00%
불만족 1 4.80% 1 6.30% 0 0.00% 0 0.00% 1 20.00% 0 0.00%

Trackback 0 Comment 12
  1. 댄스 2009.07.29 11:06 address edit & del reply

    다른건 몰라도 최고의 터치감과 앱스토어를 이용한 무한 어플 확장성은 타의 추종을 불허하죠..

    • Favicon of https://poom.tistory.com 미스터골드 2009.07.29 16:37 신고 address edit & del

      네. 그런 점으로 인해 사용자들에게 임팩트를 주었던 거겠죠.. 그런데 아이폰이 출시된 지 꽤 많은 시간이 흘렀음에도 다른 제조사들이 터치감도를 따라잡지 못하는 것은 참 안타까운 부분인 것 같습니다..^^

  2. ㅋㅋ 2009.07.29 16:23 address edit & del reply

    구매자의 느낌하고 그저 만저봤을뿐인 사람들의 느낌은 다른거겠죠..
    구매자를 대상으로한 조사였으면 더 좋았을텐데..
    예를들자면 페라리를 보기만했거나 몇번 타본 사람들은 모두 칭송하겠지만
    막상 페라리의 주인이라면 단점도 많이 보이지 않을까요..

    • Favicon of https://poom.tistory.com 미스터골드 2009.07.29 16:39 신고 address edit & del

      맞습니다. 무엇이든 직접 경험해 본것과 그렇지 않은 것에는 큰 차이가 있죠. 아무튼 직접 소유하지 않더라도 이용해 볼 수 있는 상황은 다양할 수 있어 보이니 아주 무의미해 보이지는 않는 것 같습니다~

  3. 2009.07.29 17:57 address edit & del reply

    비밀댓글입니다

  4. 흠냐.. 2009.07.29 23:58 address edit & del reply

    정말 아이폰 터치감이 좋다고 말하는 사람들은 제 눈에는 신기해요.. 불편해서 울화통이 터지던데..
    인식 제대로 못해서 몇 번을 왔다갔다.. 저에겐 옴니아의 터치감이 더 좋았거든요..
    일단 옴니아는 바로 반응이 오는데. 진동느낌도 좋고.. 아이폰은 이건 뭥미 수준이었던지라..
    아이폰 솔직히 100점 만점이라면 10점쯤 주고싶은 폰인데...
    북미는 솔직히 원래부터 어플같은거 안쓰던 곳이다보니 아이폰이 히트쳤지만..
    이것저것 기능이 충실했던 일본에서 성공하지 못했던 것처럼 한국에서도 성공하지 못할거라 보는데..
    제가 너무 아이폰을 싫어하는 걸까요.....?

    • Favicon of https://poom.tistory.com 미스터골드 2009.07.30 07:22 신고 address edit & del

      말씀하신 내용은 아이폰의 터치 방식에서 느끼신 부분인 듯 싶네요. 아이폰의 정전압 방식은 손가락(면)으로 인식하여 세부적인 조작이 어렵고, 옴니아와 같은 일반적인 터치 방식인 감압식은 손톱이나 펜등으로 꾹 눌러서 선택하게 되어 있어 세부적인 조작이 가능하죠. 다만 아이폰은 손가락으로 드래그를 할 때의 터치 감도가 높은데 이 부분이 여타 단말보다 아주 우수합니다.
      LG전자에서 나온 아레나도 정전압방식으로 멀티터치를 지원하나, 그 감도는 아이폰과 비교할 수 없을 정도로 떨어지거든요. 두 터치 방식에는 장단점이 있지만 터치 방식에 익숙해지면, 결국 비교 대상으로 남는 건 혁신적/직관적 UI나 에코시스템, 속도 등이겠죠..^^

  5. ㅋㅋ 2009.07.30 05:05 address edit & del reply

    위에님은 중국 아이폰 짝퉁을 써보신듯 ㅋㅋ
    아이폰 하다 못해 아이팟터치 갔고 있는 분들 물어보세요
    삼성, 코원 아주 쓰래기 터치감을 가지고 있습니다 ^^

    전 애플 빠돌이 됬습니다 참고로 ㅋㅋ
    아이폰 사고 컴퓨터도 다 맥북으로 바꿨습니다.

    • Favicon of https://poom.tistory.com 미스터골드 2009.07.30 07:24 신고 address edit & del

      네. 애플에 푹 빠지셨나보네요~ 윈도우 쓰다가 맥을 쓰면 그 화려하고 안정적인 시스템에 놀라움을 느끼게 되죠. 전체적으로 가격만 좀 낮아지면 정말 좋겠고요..^^

  6. 아이팟유저 2009.07.31 09:03 address edit & del reply

    아르고부터 햅틱1,2를 써봤고.. 아이팟을 계속 사용하는 유저입니다. 아이팟의 정전압방식은 골드님이 말씀 하신 것 처럼 처음 사용할 때 익숙하지 않아서 느끼는 불편함일 뿐 하루만 사용을 해 봐도 여타 다른 기기와 비교하기 힘들 정도의 경험을 선사해 주죠.. 오늘도 뉴스에서 터치휴대폰 사용자들의 손가락 근육의 피로도가 높다고 하는데... 사실 아이팟터치를 가지고 일정관리도 하고 회의시간에 메모까지 하는 저로써는 아이팟터치의 정전압방식과 사용성을 극찾할 수 밖에 없네요 ^ ^ ////// 당근 단점이라면.. 아이폰의 사진, 동영상 촬영의 경우 국내 타 핸드폰에 비해 많이 떨어지는 것이 사실이고... 그 부분은 저도 느끼기에... 아이폰이 나온다 할지라도.. 지금 행복하게 사용하는 아르고 폰을 버릴 수 없을 거라는 생각이 들긴하네요 ^ ^;

    • Favicon of https://poom.tistory.com 미스터골드 2009.07.31 10:57 신고 address edit & del

      아르고폰을 쓰고 계시는군요~^^ 사실 아르고 폰이 잘 만들어지긴 했죠. 고사양 단말로 '오즈'라는 LGT의 아이디얼한 개념을 잘 반영한 첫번째 단말이죠. 비록 터치 감도가 아이팟터치처럼 유연하지는 않지만 훌륭한 단말임에는 분명합니다.

prev 1 ··· 304 305 306 307 308 309 310 311 312 ··· 655 next